Posts Tagged ‘와인’

한국에 영양 고추아가씨, 안동 한우아가씨, 문경 찻사발아가씨 등이 있다면… 독일에는 Rheinhessische Weinkönigin이 있다!

어제 Bingen의 한 호텔에서 일을 하게 되었는데, 브리핑 시간에 매니저가 자꾸 공주 어쩌고 여왕 어쩌고 해서 나는 진짜 다른 나라 귀족들이 오는 줄 알았다. 귀족들이 뭐하러 이 구석진 곳까지 오나 했는데.. 알고보니 와인여왕 뽑는 자리 🙂 와인 공주들이 그 후보인 듯 했다. 어쩐지 사람들이 뭔가 응원할 만한 플랫카드, 사진 등을 챙겨온데다가 옷도 깔맞춤이더라니.. 그리고 무도복(?) 차림의 다섯 여자.

매 와인 공주가 나와서 인터뷰하고 와인 소개를 하는데, 그러면 좌중에서 매 아가씨가 소개하는 와인 맛을 본다. 와인 5개가 소개되었는데, 진짜 엄청 마셔들댔다 ㅋ 매 소개가 끝날 때 마다 보이밴드(?)같이 생긴 귀여운 옵빠들이 나와서 공연했는데, 일하는 도중 동영상을 찍으면 안될것 같아 감상만 했다.

작년 와인 공주들의 활약상도 보여주고.. 와인 여왕 뽑은 듯 한데 누가 뽑혔는지 모르겠다. 그냥 인물들이 다 별로. 뭐 그들의 미의 기준은 다른거니까… 그렇지만 작년 여왕은 무척 예뻤다.

와인 서빙하면서 가장 인기가 많았던 와인은 Riffel이라 불리는 Riesling. 나중에 선물할 일 있으면 사가려고 사진으로 남겨뒀다.

참고로 Bingen은 뤼데스하임에서 강건너 맞은 편이다. 호텔에 숙박하면 강을 보면서, 아름다운 와인밭을 보면서 투숙가능할 듯 하다. 내가 일했던 호텔은 NH 호텔. 다른 지역에도 체인이 꽤 있다.

IMG_0855.JPG

IMG_0857.JPG

IMG_0851.JPG

IMG_0856.JPG

Advertisements

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-
Hessen주 근교 도시 여행하기

#85 Limburg, Runkel http://t.co/avLd7Bgy6X

#26 뤼데스하임 – Rüdesheim am Rhein http://t.co/2Oq77Irbk3
# 34 Kloster Eberbach & Schloss Vollrads http://t.co/idmsLQ71Aw
(26,34는 매우 가깝다 )

#30 뷔딩엔 – Büdingen Mittelalterfest http://t.co/sRhaS96y6B

프푸 맛집 : #64 프랑크푸르트 맛집 Wolffhardt를 소개합니다 http://t.co/7bsKvCNOVS
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—–

(사진이 안보이는 분들을 위해 여기 링크도 걸어둠. 이 링크를 한 번 눌러보고 다시 이 페이지로 돌아오면 모든 사진이 갑자기 보이는 신기한 현상이 발생한다…^^;;;;  한국 블로그에 올려둔 사진을 데려와서 그런가보다) http://blog.naver.com/amas83/40199296625

 

결론을 먼저 말하자면 둘 다 Wein Keller 라고 할 수 있겠다. Rheingau 지역에 있는 와인저장고. ( Rheingau 지역에 대한 설명은 – http://blog.naver.com/knight8106?Redirect=Log&logNo=20050816604 )

Kloster Eberbach는 수도원인데 와인저장고도 있었다.

Schloss Vollrads는 그냥 와인농장.  커다란 와인밭도 있고 그 옆에 있는 건물에서 와인도 제조해서 판다. 여기서 먹은  Federweißem은 저번에 Roedesheim에서 먹은  Federweißem과 달리 훨씬 도수도 강하고 맛도 진했다. 저번이 더 맛났는데.. ^^;;  포도농장 지나면서 포도 몇알 따먹어봤는데 맛났음. 여기 사진에는 없으나 보라색 포도도 재배하고 있으며 그 포도로 갓 만든 와인을  Federrotem이라고 한다. 

여기 동시에 가는 방법.. 1. 본인이 차가 있거나 2. 차를 렌트하거나 3. 차 있는 친구와 함께 4. 여행사 패키지에 참석… ^^

 여기에서 수도사들 100명이 잤다고 한다. 이 방의 창문을 겨울에도 다 열어놓고 잤다네???

여기서부터는 Schloss Vollrads!
요 싱그러운 백포도로 갓 만든 백포도주를  Federweißem이라고 한다.  Reingau 지역에서 만든 와인은 Riesling 이라고 하는데, 요거는 성숙한 와인이 아닌가 싶다.
마지막은 그냥 서비스 사진. 난생 첨 먹어본 그리스 음식.. 돌마다끼아가 맛나다길래 먹어볼까 고민하다가 고른 수블라끼. 그냥 괜찮았다. 돌마다끼아 못먹고 눈 벌겋게 아쉬워하고 있으려니, 옆에 테이블에 앉은 할아버지께서 우리의 대화를 들으시곤 손수 나에게 포크로 돌마다끼아 하나 찍어서 주심… 아 이 폭풍 친절. 눈물난다. 근데 맛은 없었다는거.. 하하 그렇지만 주신 정성을 생각하여 맛나다고 몇번 이야기했다. ^^

20131217-222233.jpg
마지막 사진 – 프랑크푸르트 괴테와 박물관의 도시 지은이 이기식 주 살림출판사 에서 발췌